회원가입 | 아이디/비밀번호 찾기
  • 공지사항
  • 한국워크캠프 FAQ
  • 해외워크캠프 FAQ
  • 해외워크캠프 Q&A
  • 한국워크캠프 Q&A
  • MYPAGE
  • No  289 작성자 관리자 조회 1050 등록일 2017-09-12
    제목 [우간다] 우간다, 이번에는 꼭 간다. 왜?


    많은 사람들이 우간다를 가는 이유로 ‘자연’을 꼽습니다.
    그럼 한번 알아보겠습니다. 우간다가 어떤 자연을 가졌는지.

     
    국립공원


    ※지금 여러분은 <동물* 왕국>에 나왔을 수도 있는 장면을 보고 계십니다.
    이곳은 우간다의 대표 국립공원인 머치슨 폭포 국립공원, 그리고 키데포 국립공원 입니다.
    특히 머치슨 폭포 국립공원의 머치슨 폭포는 공원 내 여러 볼거리 중 하나로,
    거센 물살로 힘차게 떨어지는, 매우 장엄한 폭포로 유명합니다.
    하얀 눈처럼 떨어지는 폭포수와 주변의 우아한 나무들의 조화가 그야말로 절경을 이룬다고 하죠.

     
    배를 타고 나일강을 따라 가다 보면 하마, 아프리카 코끼리, 물소, 영양을 볼 수 있습니다.

    ‘잠깐만, 나일강? 그 나일강?’
    네, 바로 그 나일강입니다. 이집트 나일강의 물줄기는 우간다 고원지대까지도 뻗어있습니다.
    세계에서 가장 긴 강인 나일강에서 빼놓을 수 없는 것이 바로 래프팅.
    우간다의 나일강 래프팅은 고난이도의 래프팅 코스를 가져 세계 3대 래프팅 중 하나로 손꼽힙니다.
    전 세계에서 온 여행자들과 26km 래프팅 코스를 따라
    나일강의 잔잔함에서는 평화로움을, 거센 물살에서는 생명의 위협을 느낄 수 있는 나일강 래프팅 입니다.
     
    동물


    마운틴 고릴라는 유전자가 인간과 97%나 같은,
    그러나 멸종 위기에 놓여 현재 전 세계에 약 650여마리 밖에 남아 있지 않은 동물입니다.
    우리가 보통 동물원에서 보는 고릴라와는 다른 친구인데요.
    전 세계 650마리 중 약 400마리가 우간다 브윈디 임펜트레이블 국립공원에 있습니다.
    이로 인해 우간다를 여행지로 선택하는 가장 큰 이유 중 하나가 바로 고릴라 트레킹일 정도입니다.
    고릴라 트레킹은 야생 상태에서의 고릴라를 ‘찾아 나서는 것’이기 때문이 아니라 ‘투어’가 아닌 ‘트레킹’으로 불리는데요.
    전 세계적으로 인기가 많고, 일일 고릴라 트레킹 가능 인원이 제한 되어 있기 때문에 반드시 사전 예약을 해야 합니다.
     
    우간다에서 동물을 만나볼 수 있는 또다른 방법, 바로 퀸 엘리자베스 국립공원에서의 사파리 투어입니다.


    사자, 하마, 버팔로, 코끼리를 만나볼 수 있죠. 

    ----------------------

    우간다의 자연도 느끼고 현지인들과 우간다에서의 삶을 즐겨보고 싶다면? 우간다 워크캠프!




    |  우간다 워크캠프 생생 후기  (제목 클릭)


    1) 힘들었지만 함께 해서 소중한 시간들

    2) 우간다의 눈물

    3) 아프리카에서의 댄스,댄스,댄스!

               


    우간다 워크캠프 전체후기 보러가기
     



    - 국제워크캠프기구


    #아프리카추천
    #자연이환상적인


     
    워크캠프 참가방법 | 워크캠프 전체보기&신청 | My page | 사전교육 | 한국워크캠프리더 | 인증서 | 참가보고서